•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5 25℃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8 28℃ 전주
  • 30 30℃ 광주
  • 28 28℃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애플 야심작 '아이폰X' 인기 시들…한국서 '쫄딱' 망했다

애플이 아이폰 10주년을 기념해 만든 야심작 '아이폰X'가 국내 사용자들에게 외면받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올여름 '조기 단종설'이 나오는 아이폰X가 국내에서 외면받는 것이 현실로 확인됐다.


24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24일 국내 출시된 아이폰X가 두 달간 총 40만대 팔린 것으로 추정됐다.


애플이 아이폰 10주년을 기념한 아이폰X는 출시 전 '6박 7일' 줄서기, 초기 사전예약 물량이 단 몇분만에 매진, 예약판매 초기 일주일 동안 하루 1만대 이상 판매를 기록하며 이전과 같은 품귀 현상을 예상했다.


인사이트'아이폰X' 출시를 기다리는 사람들 / 연합뉴스 


그러나 본격적인 판매가 시작된 후 상황이 급변했다. 


출시 1주일 후에는 5천대 수준으로 급감하던 것이 최근에는 2∼3천대 수준으로 급격히 감소된 판매량을 유지하고 있다.


아이폰X의 부진 원인으로 150만원에 달하는 비싼 가격과 '노치 디자인'에 대한 반감, '임의 성능 저하'로 소비자 불신 등의 영향력이 컸다는 분석이다.


인사이트YouTube 'CURVED'


반면 전체 아이폰을 놓고 봤을 때는 오히려 애플의 실적이 상승했다는 평가도 있다.


아이폰X와 동시 출시된 아이폰8 두 모델의 일평균 판매량은 전작 아이폰7 판매량의 120%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재고 소진 목적으로 통신사들이 출고가를 대폭 낮춰 출시한 아이폰6, 아이폰6S 등 고가에서 '중저가폰'이 된 구형 모델의 판매량도 크게 늘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업계 관계자는 "아이폰X이 10주년이라는 상징성에 못 미치는 판매를 보이고 있지만 마니아 수요층은 꾸준하다"며 "비싼 가격대의 아이폰X 매출과 중저가 라인업을 포함하면 이전에 비해 애플 국내 점유율이나 매출액은 늘었다"고 말했다.


한편 미국 시장조사기관 컨슈머 인텔리전스 리서치 파트너스(CIRP)에 따르면 작년 4분기 미국에서 판매된 아이폰 가운데 아이폰8과 아이폰8플러스, 아이폰X가 차지한 비율이 61%였다.


이중 애플의 야심작 아이폰X는 전체 아이폰 판매량의 20% 수준에 불과했다.


같은 조사에서 재작년 4분기 아이폰7 및 아이폰7플러스의 점유율은 71%였던 것과 대조적으로 아이폰X에 대한 소비자들의 차가운 반응을 짐작게 한다.


"판매부진 '아이폰X' 올여름 단종되고 가을에 신제품 나온다"애플의 역대급 신작이 될 것으로 예상했던 '아이폰X'가 역대급 '망작'으로 기록돼 조기 단종의 운명을 맞을 것으로 보인다.


6박 7일 노숙하고 '아이폰X' 1호 개통한 고객이 받은 어마어마한 혜택'6박 7일' 노숙 끝에 아이폰X를 가장 먼저 손에 쥔 KT 1호 가입자가 그 노고를 인정받고 어마어마한 혜택을 누리게 됐다.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