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00여 마리 나비 보러 오세요"···에버랜드 '미리봄 나비정원' 오픈

인사이트에버랜드


[인사이트] 백다니엘 기자 = 꿈과 환상의 나라 에버랜드가 다가올 봄의 기운을 느낄 수 있는 '미리봄 나비정원'을 선보인다.


15일 에버랜드는 2월 중순까지 판다월드 실내에 마련된 '미리봄 나비정원'에서 긴꼬리제비나비, 큰줄흰나비, 호랑나비, 꼬리명주나비 등 매일 4종·7000여 마리의 나비들을 만나볼 수 있다고 밝혔다.


올해는 전년 대비 선보이는 나비수가 크게 늘어 나비들을 더욱 생생하게 관찰할 수 있다.


더불어 단순 관람을 넘어 다양한 생태 정보와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어, 아이들의 겨울방학 체험학습 장소로 제격이다.


인사이트에버랜드


'미리봄 나비정원'에서는 사육사가 직접 나비의 생태와 특징에 대해 설명해주는 스토리텔링 시간을 매일 1회씩 만나볼 수 있다.


이 시간에는 손님들이 나비를 직접 날려볼 수도 있다.


또한 나비의 생태 정보들이 대형 교육판으로 자세히 설명돼 있고, 알에서 애벌레, 번데기를 거쳐 성충이 되는 나비의 한살이 과정도 돋보기로 가까이서 직접 관찰해 볼 수 있다.


이 밖에도 나비들이 내려앉는 예쁜 꽃으로 장식된 꽃 모자를 쓰고 기념사진을 남길 수 있으며, 알록달록 나비 모양의 스티커에 새해 소원을 적어 대형 나비 모양 판에 붙여 보는 등 고객 참여형 이벤트도 마련돼 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한편, 다른 계절에 비해 여유롭게 놀이기구를 이용할 수 있는 겨울철은 애버랜드 놀이기구 마니아들에게 최적의 시즌이다.


실제 일부 시설을 제외하고 '더블락스핀', '롤링엑스트레인', '렛츠트위스트' 등과 같은 인기 야외 놀이기구 대부분이 겨울에도 정상 운영한다.


곳곳에 설치된 워밍 존에서 수시로 추위를 피할 수 있어 따뜻하게 놀이기구를 이용할 수 있다.


내년 부산에 '에버랜드 2.5배' 국내 최대 놀이공원 개장한다부산에서 에버랜드의 2.5배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 놀이공원인 오시리아 테마파크가 개장될 것으로 보인다.


에버랜드, 가족 및 연인들 위한 '로맨틱 크리스마스' 특별 이벤트 진행크리스마스 연휴를 맞아 에버랜드가 특별한 이벤트로 관람객들을 찾아간다.


눈 펑펑 오는 겨울밤에 '진가' 발휘하는 에버랜드의 '황홀'한 풍경 14판타지 영화 속에 들어온 듯한 착각을 들게하는 아름다운 정경의 에버랜드가 연인들의 핫한 데이트 장소로 떠오르고 있다.


백다니엘 기자 danie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