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커스텀 PC·그래픽 카드 주는 '눈송이 축제' 진행

인사이트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오버워치'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인기 슈팅 게임 '오버워치'가 PC방에서 게임을 즐기며 다양한 선물도 받을 수 있는 '눈송이 축제'를 진행한다.


7일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PC방에서 블리자드 게임을 즐기며 다양한 선물도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인 '블리자드 눈송이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그 첫 행사로 '오버워치 눈송이 축제'를 12월 7일부터 2018년 1월 2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오버워치'


'오버워치 눈송이 축제'에 참여하려면 먼저 '오버워치' 프리미엄 서비스가 적용된 블리자드 가맹 PC방을 방문해야 한다.


그리고 난 뒤 본인의 Battle.net 계정으로 '오버워치'를 플레이하면, 플레이한 시간만큼 '눈송이(이벤트 재화)'를 받을 수 있다. '오버워치'를 10분 플레이할 때마다 10개의 눈송이가 적립되고 10분 미만의 플레이 시간은 적립되지 않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오버워치'


이렇게 모은 '눈송이'를 '오버워치 눈송이 축제' 이벤트 페이지에 있는 상품에 응모하면 즉석에서 바로 상품 당첨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상품은 '오버워치' 캐릭터 D.Va를 테마로 한 커스텀 PC, 고사양 게이밍 PC, 엔비디아 그래픽 카드, 롱패딩, 장우산 등이다.


눈송이는 2018년 1월 2일 오전 8시 59분까지 획득할 수 있으며, 적립된 눈송이는 이벤트 페이지 내 'My 눈송이'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오버워치'


아울러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이벤트 시작 첫 주말인 12월 9일 오전 9시부터 12월 11일 오전 8시 59분 사이에는 평소 대비 50% 더 많은 10분당 15개의 눈송이를 획득할 수 있는 'Weekend Boost' 이벤트도 함께 진행, 눈송이를 빠르게 쌓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눈송이 축제를 다른 게임들에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오버워치 눈송이 축제'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오버워치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오버워치'


한편 애니메이션 전문 채널 애니박스는 신작 애니메이션 오버워치'를 7일 첫 방송했다고 밝혔다.


게임 '오버워치'를 기반으로 하는 애니메이션 '오버워치'는 오버워치 단편 애니메이션을 한 번에 볼 수 있도록 만든 프로그램이다. 기존 게임 팬들을 비롯 게임을 잘 모르는 시청자들도 매료시킬 만큼 화려한 영상미와 탄탄한 내용이 일품이라는 후문이다.


또한 게임 속 대표 성우진을 그대로 캐스팅하여 보고 듣는 재미를 선사함과 동시에 마치 장편 영화를 연상시키는 수준 높은 완성도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블리자드 "'콜 오브 듀티'에 이어 '오버워치' 영화화 가능하다"액티비전 블리자드가 '콜 오브 듀티'에 이어 '오버워치'도 영화화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