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신작 'MXM' 6월 21일 북미·유럽 출시

인사이트엔씨소프트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엔씨소프트의 PC 온라인 신작 'MXM(Master X Master: 마스터엑스마스터, 엠엑스엠)'이 북미와 유럽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


2일 엔씨소프트는 오는 6월 21일 온라인게임 'MXM'을 북미와 유럽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MXM은 액션 MOBA 장르의 PC 온라인 게임으로, 이용자는 다양한 능력의 마스터로 대전을 펼칠 수 있다.


인사이트엔씨소프트


해당 게임은 엔씨소프트의 본사 스튜디오가 개발했으며, 엔씨웨스트가 글로벌 시장 중 북미와 유럽에서 처음 출시한다.


엔씨웨스트의 게임 퍼블리싱을 총괄한 톰 니콜스는 "MXM은 동일한 장르의 게임과 차별화된 플레이 방식과 콘텐츠로 북미와 유럽 게이머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36가지 유형의 다양한 캐릭터도 매력적인 요소"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엔씨소프트


특히 북미게임전문 미디어 'PC게이머'는 지난 4월 진행된 비공개 테스트에서 "MXM은 독특한 태그 시스템을 장착한 높은 퀄리티의 MOBA게임"이라고 평하기도 했다.


그뿐만 아니라 다른 게임전문매체 '게임인포머' 역시 E3(Electronic Entertainment Expo) 2016에서 MXM을 '베스트 MOBA게임'으로 선정했다.


엔씨웨스트는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MXM 사전패키지를 판매하고 있으며, 구매자는 MXM 출시와 함께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