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6 (수)
  • 서울 28 °C
  • 인천 28 °C
  • 춘천 23 °C
  • 강릉 23 °C
  • 수원 28 °C
  • 청주 28 °C
  • 대전 27 °C
  • 전주 27 °C
  • 광주 28 °C
  • 대구 24 °C
  • 부산 27 °C
  • 제주 27 °C
  • 울릉도 22 °C
흥분 못 참고 중국 선수에 '사드킥' 날린 황희찬 (영상)
흥분 못 참고 중국 선수에 '사드킥' 날린 황희찬 (영상)
김지현 기자 · 03/24/2017 08:30AM

Daum tv팟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축구대표팀의 공격수 황희찬이 불필요한 반칙으로 중국 선수들과 몸싸움을 벌여 팬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황희찬은 지난 23일 중국 창사 시 허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 예선 A조 6차전 중국과의 경기에 후반 20분 고명진을 대신해 투입됐다.


대표팀이 0-1로 뒤진 상황에서 투입된 황희찬은 동점골을 넣기 위해 부지런히 경기장을 누볐지만 별 소득을 얻지 못했고 후반 45분 불필요한 반칙으로 흐름을 끊었다.


황희찬은 터치라인 근처에서 중국의 인홍보와 볼을 놓고 다투던 중 넘어진 인홍보를 향해 거칠게 공을 찼다.


황희찬이 보여준 신경질적인 행동에 흥분한 중국 선수들은 황희찬 쪽으로 뛰어왔고, 이를 말리려던 한국 선수들까지 합세해 결국 양 팀 선수들은 잠시 동안 몸싸움을 벌였다.


1분 1초가 아까운 상황에서 불필요한 반칙으로 공격을 흐름을 끊은 황희찬의 행동은 오히려 중국에게 득이 됐고 경기는 0-1로 마무리됐다.


이날 한국은 모든 면에서 완패했다. 개인 실력과 전술, 매너에서 중국에 완벽하게 패배했다.


한편 황희찬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고의는 아니었다. 공이 라인 안에 살아 있어서 해보려다가 그랬다. 내가 많이 부족했다"고 말했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