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5 (토)
  • 서울 3 °C
  • 인천 4 °C
  • 춘천 1 °C
  • 강릉 2 °C
  • 수원 4 °C
  • 청주 5 °C
  • 대전 5 °C
  • 전주 6 °C
  • 광주 5 °C
  • 대구 6 °C
  • 부산 6 °C
  • 제주 9 °C
  • 울릉도 8 °C
"우리집 불났어요" 외쳐 아파트 주민 구한 6살 하은이
"우리집 불났어요" 외쳐 아파트 주민 구한 6살 하은이
03/07/2017 07:32AM

인사이트연합뉴스


차분하고 정확한 대처로 아파트 대형화재를 막은 어린이에게 소방 당국이 감사의 뜻을 표했다.


광주 남부소방서는 6일 광주 남구 양림동에 사는 이하은(6·여) 양에게 표창장을 전달했다.


남부소방은 이 양이 어린이집에서 소방교육을 받은 대로 초기 대처를 해 아파트 화재피해를 최소화한 공을 높이 샀다.

 

이 양의 집에서는 지난달 15일 오후 8시 12분께 부모가 외출한 사이 전기적 요인으로 추정되는 불이 났다.


집 안에 혼자 머물고 있던 이 양은 불이 나자 즉시 관리사무소로 달려가 도움을 청했다.


이 양은 어린이집에서 배운 대로 집을 나설 때 침착하게 현관문을 닫고 비상계단을 이용해 몸을 피했다.


현관문이 닫히면서 공기 유입이 차단돼 불은 저절로 꺼졌다. 아파트를 빠져나온 연기가 계단을 타고 상층으로 번지는 사고도 막을 수 있었다.


이성연 광주 남부소방서장은 "이 양처럼 어린 나이에 받은 소방안전교육은 평생 안전을 지키는 밑거름이 된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