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7 (목)
  • 서울 5 °C
  • 인천 5 °C
  • 춘천 4 °C
  • 강릉 2 °C
  • 수원 5 °C
  • 청주 6 °C
  • 대전 6 °C
  • 전주 7 °C
  • 광주 0 °C
  • 대구 7 °C
  • 부산 8 °C
  • 제주 8 °C
  • 울릉도 9 °C
여성 지키려고 자신보다 덩치 큰 남성 온몸으로 막는 딘딘 (영상)
여성 지키려고 자신보다 덩치 큰 남성 온몸으로 막는 딘딘 (영상)
장영훈 기자 · 02/27/2017 04:32PM

인사이트MBC '은밀하게 위대하게'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래퍼 딘딘이 막무가내로 오디션에 지원한 여동생에게 무력을 쓰려는 친오빠를 온몸으로 제지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는 샵의 이지혜와 정석현이 딘딘의 몰래카메라를 의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몰래카메라는 샵의 멤버를 뽑는다는 명목 아래 진행된 가짜 오디션에 지원자 가짜 친오빠가 등장해 난장을 부리는 설정이었다.


한침 오디션이 진행되고 있는 오디션장에 불쑥 들어온 지원자 가짜 친오빠는 "너 여기서 뭐하냐. 지금 몇신지 알아?"라며 여동생에게 막무가내로 화내기 시작했다.


인사이트MBC '은밀하게 위대하게'


가짜 친오빠는 욕설을 날리며 여동생에게 다가갔고 이를 본 딘딘은 자신보다 덩치가 훨씬 큰 가짜 친오빠 앞을 가로 막으며 상황을 진정시키려고 고군분투했다.


순간 당황한 가짜 친오빠는 "앨범 말아먹은 돈이 얼마인 줄 알아?"라고 분노했고 여동생은 "어쩌라고!!"라며 격하게 대들었다.


분위기는 순식간에 싸늘해졌고 딘딘은 격앙된 목소리로 "네가 뭘 잘했다고!!"라고 소리치는 가짜 친오빠를 온몸으로 말리며 여동생에게 "오빠한테 대들지마!"라고 깨알 조언을 날렸다.


결국 격한 몸싸움이 벌어지자 딘딘은 샌드위치처럼 남매 사이에 끼게 됐다. 하지만 혹시 모를 불상사를 위해 딘딘은 덩치 큰 친오빠를 온몸으로 말렸다.


인사이트MBC '은밀하게 위대하게'


진퇴양난에 놓은 딘딘은 두 사람을 진정시키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대화를 유도했다. 결국 모든 상황이 몰래카메라였다는 사실을 알게된 딘딘은 흥분을 감추지 못하며 분노를 터트렸다.


딘딘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잘 나올 수 있는 연예인 최상판 아니냐"며 "너무 완벽하니까 '짰네'라고 할 거 같다"며 몰래카메라에 당한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가면을 쓰고 살지 말자. 가면이 벗겨지면 후폭풍이 올 거다"며 "몇몇 가면 쓴 분들 그러지 마라"고 소신 발언을 이어가 눈길을 끌었다.


한편 MBC '은밀하게 위대하게'는 '몰래카메라'를 새로운 감각으로 탈바꿈한 '신개념 몰카'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NAVER TV '은밀하게 위대하게'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