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6 (일)
  • 서울 8 °C
  • 인천 8 °C
  • 춘천 4 °C
  • 강릉 5 °C
  • 수원 8 °C
  • 청주 9 °C
  • 대전 9 °C
  • 전주 6 °C
  • 광주 6 °C
  • 대구 7 °C
  • 부산 7 °C
  • 제주 9 °C
  • 울릉도 7 °C
아는 사람만 아는 공유와 강동원의 가족 관계
아는 사람만 아는 공유와 강동원의 가족 관계
박소윤 기자 · 12/28/2016 09:39AM

인사이트(좌) 연합뉴스 / (우) 쇼박스


[인사이트] 박소윤 기자 = 드라마 '도깨비'로 인기몰이 중인 공유와 강동원이 사돈지간이라는 사실이 알려져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N '아궁이'에서는 '로맨틱 천만 배우, 공유'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공유의 모든 것에 대해 알아보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홍종선 연예부 기자는 "공유와 강동원이 그렇고 그런 사이가 맞다"고 운을 떼 패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그러면서 "두 사람은 사돈 지간이다. 부산 토박이로 어려서부터 절친이었던 두 배우의 할아버지가 각자의 자녀를 결혼시켰다"며 "결국 아버지 대에서 사돈 관계가 이루어지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공유는 지난 2010년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강동원이 최근 군대 간다고 전화했는데 밥 한 끼 못 사줬다. 사촌형으로서 미안하다"며 각별한 관계임을 드러낸 바 있다.


강동원 또한 "우리 할아버지와 공유 할아버지가 어릴 적부터 친하게 지내셨다"며 "집안끼리 친하게 지낸다"고 언급했다.


한편 공유는 현재 tvN '도깨비'를 통해 안방극장을 '공유 열풍'으로 뒤덮고 있으며 강동원은 영화 '마스터'로 흥행 몰이 중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박소윤 기자 soso@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