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7 (화)
  • 서울 19 °C
  • 인천 20 °C
  • 춘천 17 °C
  • 강릉 18 °C
  • 수원 20 °C
  • 청주 21 °C
  • 대전 21 °C
  • 전주 24 °C
  • 광주 25 °C
  • 대구 25 °C
  • 부산 24 °C
  • 제주 26 °C
  • 울릉도 23 °C
태양 "눈코입 주인공 민효린 맞다…3년째 예쁜 사랑중"
태양 "눈코입 주인공 민효린 맞다…3년째 예쁜 사랑중"
권길여 기자 · 12/22/2016 08:07AM

NAVER TV캐스트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빅뱅의 태양이 자신의 대표곡 '눈.코.입'의 주인공이 민효린이라고 고백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빅뱅 완전체 지드래곤, 탑, 태양, 대성, 승리가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앞서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던 민효린의 이야기를 꺼내며 "할 이야기가 있다더라"고 물었다.


태양은 '눈.코.입'의 주인공이 현재 여자친구인 민효린의 이야기가 아닌, 다른 여자 연예인이라는 항간의 루머에 대해 기다렸다는 듯 적극 해명했다.


태양은 "이름도 들어보지 못한 여자분 이야기가 나오면서 그분을 위해 쓴 노래라는 말이 있더라"면서 "민효린 씨에 대한 이야기가 맞다"고 말했다.


태양은 민효린이 루머 때문에 상처받았을까 걱정한 듯 보였다.


인사이트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듣고 있던 지드래곤이 태양의 '사랑꾼' 면모에 두 사람이 처음 만났을 당시의 일화를 털어놨다.


지드래곤은 "사실 (내가) 오작교 역할을 했다"며 "태양 씨가 뮤직비디오를 찍을 때 '여주인공을 누구로 해야 할까' 했는데, 친분이 있는 분의 친구분이셔서 '그 분(민효린)이랑 잘 어울릴 것 같다'고 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태양 씨도 미리 생각을 해두고 계셨다"고 말했다.


이어 "뮤직 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가서 모니터 하고 있었는데 (태양의) 입이 계속 귀에 걸려 있더라. 슬픈 느낌의 포옹이어야 하는데 약간 좋아했다"고 폭로했다.


지드래곤은 태양이 민효린과 싸우면 유독 티가 난다고도 말했다.


지드래곤은 "태양과 효린이 잠깐 헤어졌을 때 나라 잃은 표정이었다는 말이 있다"는 김국진의 말에 "어느날 하루종일 시무룩하면서 한숨만 쉰다. 계속 그러고 있는 날이면 물어보지 않아도 '아 누나(민효린)랑 안좋은 일이 있구나' 한다"고 전했다.


한편, 태양과 민효린은 뮤직비디오 가수와 주인공으로 만나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두 사람은 약 3년째 예쁜 사랑을 이어오고 있다.


인사이트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