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4 (목)
  • 서울 28 °C
  • 인천 28 °C
  • 춘천 23 °C
  • 강릉 29 °C
  • 수원 28 °C
  • 청주 29 °C
  • 대전 29 °C
  • 전주 30 °C
  • 광주 30 °C
  • 대구 33 °C
  • 부산 33 °C
  • 제주 28 °C
소비자

한국인 주부가 디자인한 종이컵, 전세계 스타벅스서 사용

인사이트가운데가 권은주 씨의 디자인 / 스타벅스 코리아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한국인 주부가 디자인한 종이컵이 전 세계 스타벅스 매장에서 사용된다.


스타벅스 코리아는 11일 대전에 거주하는 권은주 씨가 출품한 디자인이 '레드 컵 아트 콘테스트'에서 최종작 중 하나로 선정, 전 세계 75개국 2만3천여 매장에서 사용된다고 밝혔다.


스타벅스는 지난 1997년부터 매년 특별한 레드 컵 디자인과 함께 크리스마스 시즌을 기념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SNS를 통해 '레드 컵 아트 콘테스트'를 진행했고 1만2천여개 작품이 출품됐다.


인사이트스타벅스 코리아


이 중 권씨의 작품과 미국, 인도네시아, 캐나다, 러시아, 아랍에미리트(UAE) 등 5개 국가에서 제출한 나머지 13개 디자인이 최종 작품으로 선정됐다. 권씨는 쇼트(short) 사이즈 컵에 루돌프와 눈썰매를 표현했다.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 국가에서는 10가지 디자인의 레드 컵과 1가지 디자인의 아이스 컵이 제공된다.


디자인은 컵 사이즈 별로 다양하며 레드 컵의 경우에는 쇼트 사이즈 2개, 톨 사이즈 3개, 그란데 사이즈 3개, 벤티 사이즈 2개 디자인으로 선보인다.


아이스 컵은 톨, 그란데, 벤티 사이즈에 동일하게 1개 디자인을 적용했다.


인사이트스타벅스 코리아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