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1 (토)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정치

10월 2일 '임시공휴일' 공약한 문 대통령···지정 시 10일간 '황금연휴'

인사이트NAVER 달력 캡쳐, 연합뉴스


[인사이트] 배수람 기자 = 오는 10월 또 한 번의 황금연휴가 예정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10월 2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달 더불어민주당은 대선을 앞두고 문재인 대통령 공약집 '나라를 나라답게'를 통해 올해 추석 연휴 기간 중 임시공휴일을 선포하겠다고 밝혔다.


10월 초에 있는 올해 추석은 9월 마지막 주말인 30일과 10월 9일 한글날 사이에 자리 잡고 있다.


이 가운데 평일은 10월 2일 단 하루뿐이라 만약 이날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 직장인들은 최장 열흘간의 휴식기를 가지게 된다.


당시 문 대통령은 공휴일과 공휴일 사이 샌드위치 데이에 임시공휴일 선포를 적극 추진하겠다며 10월 2일을 임시공휴일로 선포해 국민의 휴식권을 보장하고 내수를 진작하겠다고 구체적으로 언급했다.


5월 초 징검다리 연휴에 이어 오는 추석 연휴, 문 대통령이 자신이 내세운 공약을 실현해 직장인들이 달콤한 가을 방학을 맞을 수 있을지 기대가 쏠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연합뉴스


배수람 기자 baeba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