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4 (월)
  • 서울 27 °C
  • 인천 27 °C
  • 춘천 24 °C
  • 강릉 22 °C
  • 수원 27 °C
  • 청주 27 °C
  • 대전 27 °C
  • 전주 28 °C
  • 광주 27 °C
  • 대구 29 °C
  • 부산 29 °C
  • 제주 30 °C
  • 울릉도 22 °C
첫 만남부터 가슴 설레는 로맨스 예고한 '군주' 유승호X김소현
첫 만남부터 가슴 설레는 로맨스 예고한 '군주' 유승호X김소현
이하영 기자 · 05/11/2017 04:46PM

인사이트MBC '군주'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드라마 '군주'에서 유승호가 가면을 벗고 김소현을 만났다.


지난 10일 첫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군주'에서는 세자 이선(유승호 분)가 가면을 쓴 이유가 밝혀졌다.


왕 이윤은(김명수 분)은 왕좌를 차지하기 위해 편수회 수장 대목(허준호 분)과 피의 서약을 맺으며 편수회에 입단한다.


대목은 "명심하십시오. 언젠가는 그 대가를 치러야 합니다"고 왕에게 불이익이 돌아갈 것을 암시한다.


왕위에 오른 이윤과 영빈 이 씨(최지나 분) 사이에 원자 이선이 태어나자 왕은 "조선의 성군이 될 아이다"라며 크게 기뻐한다.


대목은 기회를 틈타 원자를 독에 중독시키고 조선의 물을 요구하나 왕은 원자의 편수회 입단을 조건으로 해독술을 받아낸다.


원자의 목숨을 지킨 왕은 원자궁을 폐쇄하고 "언젠가는 이 나라를 위한 진정한 군주가 되어다오"라고 말하며 원자 이선에게 가면을 씌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청년이 된 세자 이선은 자신의 얼굴을 보면 주변 사람들이 죽게되는 상황에 대해 분노하며 "소자가 가면을 쓰는 이유가 뭐냐"고 묻지만 왕은 "병이 다 나으면 그때 가면을 벗게 해주겠다"라고 말할 뿐이다.


왕이 아들 이선 대신 내세울 가짜 이선을 숨겨놨다는 사실을 알게된 대목은 세자를 편수회에 입단 시키기 위해 왕에게도 "입단식을 앞당기겠다"고 전한다.


왕이 편수회 편지를 받고 이선을 찾아갔지만 이선은 옷을 바꿔입고 궁을 떠난 후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군주'


이선은 저잣거리에서 굶주리고 목마른 어린아이에게 물을 먹이려다 물을 파는 편수회 소속 '천민 이선'(엘 분)과 마주치며 실랑이를 벌이게 된다.


천민 이선의 행동에 분노한 백성들은 그를 때리고 물을 훔쳐가며 궁궐 밖을 아수라장으로 만들고 이때 그를 발견한 편수회를 피해 달아나려던 이선은 한가은(김소현 분)과 부딪혔다.


한편 방송 이후 공개된 예고에서 유승호가 김소현에게 "너 정혼자가 있느냐"라고 묻는 장면 방송되며 두 사람의 로맨스를 예고했다.


MBC '군주'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