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5 (금)
  • 서울 0 °C
  • 인천 0 °C
  • 춘천 -2 °C
  • 강릉 3 °C
  • 수원 0 °C
  • 청주 0 °C
  • 대전 1 °C
  • 전주 2 °C
  • 광주 5 °C
  • 대구 6 °C
  • 부산 8 °C
  • 제주 8 °C
연예

10년째 택시기사 아빠와 말 안하는 아들에 정찬우가 날린 일침 (영상)

인사이트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당신 정말 창피하다"


개그맨 정찬우가 10년째 아버지와 대화를 하지 않는 아들에게 따끔한 일침을 가했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자신에게 무심한 아들 때문에 속앓이하고 있는 아버지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이날 아버지는 "아들이 둘 있는데 둘 다 중학생 때부터 말수가 확연히 줄었다"며 "게임에만 매진하고 나랑은 이야기하지 않는다"고 운을 뗐다.


인사이트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정확한 원인도, 계기도 몰라 그저 답답하다는 아버지는 "이유라도 알면 혼자라도 풀었을 것"이라고 한탄했다.


이에 아들은 "각자 알아서 사는 게 편하니까 별로 고민이라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해 출연진과 방청객들을 경악케 했다.


이어 아들은 "어렸을 때 아버지의 직업이 택시기사라는게 부끄러웠다"며 "친구들이 놀란 탓이다. 지금도 좀 그렇다"고 말했다.


인사이트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MC 김태균과 정찬우는 아버지가 부끄럽다는 아들의 말에 "본인은 게임만 하는 자신의 모습이 부끄럽지 않나?"라며 반문했다.


특히 어머니는 아들이 게임에 빠져 소액결제로 300만원을 날렸다고 밝히며 "아들이 힘든 일을 못 버텨 아르바이트도 하지 않는다. 부모 돈을 우습게 생각한다"고 호소했다.


그러자 정찬우는 철없는 불효 아들에게 "당신 정말 창피하다"며 뼈있는 말을 던졌다.


인사이트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아들에게도 나름의 고민과 이유가 있었다. 자신이 하고 싶은 것과 부모님이 원하는 것이 상충하다 보니 결국 입을 다물어 버린 것.


하지만 아들도 자신의 잘못됨을 인지하고 있었는지 "나도 나잇값 못하는 것 안다. 열심히 해서 부끄럽지 않은 아들이 되겠다"며 변화를 약속했다.


한편 이날 '안녕하세요'에서는 왕비로 군림하는 아내, 외모 차별에 고통받는 고3의 사연도 함께 소개되면서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GOM 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