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유라가 직접 밝힌 자신의 신체 단점

인사이트

bnt


[인사이트] 박초하 기자 = 각선미가 아름답기로 유명한 '걸스데이' 유라가 자신의 몸매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지난 28일 bnt와 인터뷰에서 유라는 자신의 몸매에 대해 "완벽한 몸매는 아니다"고 밝혔다.


5억원짜리 다리 보험에 들 정도로 빼어난 각선미를 자랑하는 유라는 "골반 위치가 높은 편이라 다리가 길어 보인다"고 말하면서도 "반대로 허리가 짧아서 허리 라인이 없어 보인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어 "팔뚝에 살도 많은 편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 방송에서 유라는 걸그룹 몸매 탑3를 묻는 질문에 "설현 씨가 요즘 몸매로 굉장히 핫하지 않냐. 그리고 현아 선배님도 몸매가 예쁘다"며 두 명을 지목한데 이어 나머지 한 명으로 당당히 본인을 지목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bnt


박초하 기자 choha@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