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 현아·이던 '퇴출'시킨다

인사이트큐브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상의 없이 연애 발표를 한 가수 현아와 이던을 퇴출시키기로 결정했다.


13일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소속 가수 현아와 펜타곤 멤버 이던의 퇴출을 전격 발표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 현아, 이던의 퇴출을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이들의 매니지먼트를 하는 데 있어 서로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했지만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신뢰 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 퇴출을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큐브엔터테인먼트


한편, 지난달 초 현아와 그룹 펜타곤 이던은 한 언론사에 "2년째 열애 중"이라며 직접 열애 사실을 고백했다.


이는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고 공식 입장을 낸 후 아티스트가 직접 입장을 따로 내놓은 거라 더욱 논란이 일었다.


당시 팬들은 "아티스트의 말을 소속사 측에서 일방적으로 묵살했던 것 아니냐"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인사이트(좌) 큐브엔터테인먼트, (우) 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