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3 (화)
  • 서울 -2 °C
  • 인천 -2 °C
  • 춘천 -9 °C
  • 강릉 1 °C
  • 수원 -2 °C
  • 청주 -2 °C
  • 대전 -3 °C
  • 전주 1 °C
  • 광주 2 °C
  • 대구 0 °C
  • 부산 2 °C
  • 제주 7 °C
영화

내년 8월 개봉 앞두고 '꿀잼' 예고한 '신과 함께 2' 배우 라인업

인사이트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이 개봉 1주일만에 관객 수 500만을 돌파하면서, 벌써부터 내년 여름 개봉하는 '신과 함께 2'의 라인업이 화제에 오르고 있다. 


27일 영화 '신과 함께' 측에 따르면, '신과 함께 2(신과 함께-인과 연)'는 내년 8월 개봉한다. 영화 '신과 함께'는 2부작으로 제작됐다. 


해당 영화 관계자는 "2편의 편집이 어느 정도 마무리됐으며 현재 CG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소식을 접한 영화 팬들이 가장 주목하는 부분은 하정우, 이정재, 주지훈, 차태현 등 '신과 함께-죄와 벌'에 등장하는 배우들이 2편에서도 이어서 등장하는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


주요 등장인물인 '삼차사'를 맡은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는 모두 그대로 등장한다. 억울하게 망자가 된 수홍을 연기하는 김동욱도 마찬가지다.


'우정 출연' 이정재 또한 2편에서도 염라대왕 역을 완벽히 소화할 예정이다.


'신과 함께 2'를 이끌 새 주역으로는 충무로의 블루칩으로 떠오른 '마블리' 마동석이 있다. 그는 집을 지키는 '성주신'으로 등판해 기대를 모은다.


앞서 1편에 출연했던 배우들이 입을 모아 "마동석이 맹활약한다"고 언급했을 정도다.


인사이트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


인사이트(좌) 웹툰 '신과 함께', (우) OCN '나쁜 녀석들'


우정 출연하는 배우도 눈길을 끈다. 배우 김민종이 새로운 저승차사로 등장한다.


다만 1편의 주인공이었던 자홍 역의 차태현은 등장하지 않는다고 알려졌다.


1편에 이어 화려한 라인업을 자랑하는 '신과 함께 2'가 개봉 일주일 만에 관객 수 500만을 훌쩍 뛰어넘은 1편의 아성을 이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오는 2018년 8월 개봉하는 '신과 함께 2'는 삼차사가 죽기 이전인 1000년 전 이야기를 그린다.


삼차사가 뭉치게 된 이유와 각자의 과거, 집을 지키는 성주신의 사연과 저승에서 수홍을 살리려는 강림의 이야기까지 함께 펼쳐진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


영화 '신과 함께' 개봉 1주일만에 벌써 510만 돌파영화 '신과 함께'가 관객들의 호평 속에 개봉 1주일 만에 누적관객 510만명을 돌파했다.


영화 '신과함께2' 나온다···"내년 8월 1일 개봉 확정"웹툰 원작의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의 후속작이 내년 개봉을 확정 지었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