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8 (토)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영화

"죽은 엄마가 되살아나 절 죽이려 합니다" 희생부활자 10월 12일 개봉 확정

인사이트

영화 '희생부활자'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7년 전 죽은 엄마가 되살아와 아들을 공격한다는 충격적인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희생부활자'가 개봉 날짜를 확정 지었다.


14일 쇼박스는 곽경태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희생부활자'가 오는 10월 12일 개봉한다고 밝혔다.


영화 '희생부활자'는 전 세계로는 89번째이자 국내에선 첫 희생부활자 사례로 강도에게 살해 당한 엄마가 되살아나 아들을 공격하면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희생부활자' 


7년 전 엄마의 죽음을 눈앞에서 목격한 아들 서진홍(김래원 분)은 직접 자신의 손으로 장례를 치르며 엄마를 떠나보냈다.


그런데 어느 날 분명히 죽었던 엄마가 살아 돌아와 범인이 아닌 자신에게 칼을 휘두른다. 엄마를 잃은 아들에서 순식간에 엄마를 죽인 살인범이 된 진홍.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희생부활자' 


진홍이 극도의 혼란에 빠진 그때, 국정원 요원 영태(성동일 분)는 엄마가 복수를 위해 살아 돌아온 희생부활자(VR)라는 사실을 알려준다.


하지만 사회적 파장을 우려해 영태는 사건을 은폐하려 하고, 검사인 진홍은 진실을 알기 위해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희생부활자' 


이번 영화에서 아들 서진홍 역을 맡은 김래원은 살아 돌아온 엄마를 보고 극도의 혼란에 빠지는 복잡한 심경을 완벽하게 표현해 관객들의 몰입감을 고조시킨다는 평을 받고 있다. 


김해숙 역시 지금껏 푸근하고 따뜻했던 엄마의 이미지를 없애고 기묘한 분위기로 아들에게 칼날을 들이미는 엄마 최명숙으로 분해 180도 다른 연기를 선보일 전망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희생부활자' 


여기에 사건을 냉철하고 예리하게 파헤치는 경찰 수현(전혜진 분)과 사건을 은폐하려는 국정원 요원 영태가 등장하면서 극을 더욱 긴장감있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심장을 쫄깃하게 만드는 예고편만으로도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는 영화 '희생부활자'는 10월 12일 관객들을 찾는다.


Naver TV '네이버영화'


"7년전 강도 칼에 찔려 죽었던 엄마가 살아돌아와 나를 죽이려 한다"아들에게 전셋돈을 전해주려다가 강도 칼에 맞아 세상을 떠났던 엄마가 7년만에 살아 돌아와 아들을 죽이려고 한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