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0 (금)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연예

노래방서 윤종신 '좋니' 부르는 가수 지망생 위해 깜짝 등장한 '진짜 가수' (영상)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축가와 코러스 등을 하며 '가수'의 꿈을 키우고 있는 가수 지망생을 위해 마련된 깜짝 이벤트가 보는 이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한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딩고 뮤직에는 찌질한 감성으로 아이돌 홍수 속에서 역주행 신화를 세우고 있는 가수 윤종신이 노래방에 깜짝 방문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 따르면 올해 26살인 김태근 씨는 결혼식 축가와 가수들의 코러스 등 프리랜서로 활동하고 있는 가수 지망생이다.


평소 가수 윤종신을 좋아한다는 김태근 씨는 "윤종신의 노래를 듣고 있노라면 뭉클해진 적이 많았다"며 "음악을 하게 된 이유 중의 하나"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그러면서 "슈퍼스타K, 너목보 등 오디션을 많이 봤는데 묻혔다"며 "순탄할 줄 알았는데 아니더라. 너무 힘들다"고 가수로서의 꿈을 토로하기도 했다.


이날 혼자 노래방에 방문한 가수 지망생 김태근 씨는 요즘 역주행 1위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윤종신의 '좋니'를 선곡해 부르기 시작했따.


김태근 씨가 홀로 노래방에서 노래를 부르고 있는 가운데 정체모를 의문의 남성이 문을 열고 방안으로 홀연히 들어왔다.


어리둥절한 표정을 짓던 김태근 씨는 문을 열고 들어온 의문의 남성이 평소 좋아하는 가수 윤종신이라는 사실을 알고는 "헉!"하며 깜짝 놀라 어쩔 줄 몰라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윤종신은 "왜 놀래요? 불러 노래"라고 말했고 당황해 하는 김태근 씨를 위해 자신의 노래 '좋니'를 부르기 시작했다.


그러면서 윤종신은 "나 노래방 진짜 오랜만이야"라고 말하며 자신의 앞에서 '좋니'를 열창하는 김태근 씨 모습을 바라보며 어깨에 손을 올려 토닥토닥 응원했다.


김태근 씨는 자신이 평소 좋아하던 가수와 함께 노래방에서 노래를 부르고 있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으면서도 내심 좋음을 감추지 못했다.


그렇게 두 사람은 좁은 노래방에서 실제 콘서트 무대를 방불케하는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좋니'를 끝까지 열창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노래가 끝나자 윤종신은 "너무 잘한다. 잘했어"라며 "옆방에서 듣고 있었어"라고 김태근 씨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태근 씨는 "아 정말요? 오늘도 여기 오기 전에 라이브 영상 유튜브로 보면서 왔었다"고 말했다.


이에 윤종신은 "커버를 하면서 가수하고 똑같이 부르는걸 처음에는 똑같이 시도하다가 결국은 내 창법을 만들어야 한다"며 "그래야 프로로 나갈 수 있다. 꼭 무대에서 만나자"고 진심어린 조언을 건넸다.


한편 해당 영상은 공개된 직후 많은 누리꾼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주며 뜨거운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딩고 뮤직'


YouTube '딩고 뮤직'


아이돌 제치고 '역주행 1위' 윤종신도 인정한 일반인 '좋니' 커버 영상윤종신 '좋니' 커버곡 콘테스트에서 당당히 1등을 차지한 일반인 커버 영상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