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기부전이라 성관계 못해도 여자친구가 괜찮다고 하는데 믿어도 될까요?"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발기부전때문에 여자친구가 다른 남자 만날까봐 너무 걱정 됩니다"


현재 31살 남성 A씨는 2살 어린 여자친구와 한창 알콩달콩 행복한 연애를 하고 있다.


그러나 그에게는 말 못 할 고민이 하나 있다. 여친과 뜨밤을 보낼 때 '발기'가 잘되지 않는다는 것.


사실 그는 오래전부터 발기 부전을 앓고 있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부부의 세계'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어쩌다 발기가 되더라도 시간이 그리 오래가지 못해 항상 여자친구가 만족하기 전에 관계를 끝내야만 했다.


다행히 여자친구는 이런 그에게 아무런 불평과 불만을 가지지 않았다. 오히려 "오빠 괜찮아 천천히 해도 돼. 난 그래도 오빠가 좋아"라며 그를 위로했다.


하지만 A씨는 오히려 그런 여자친구가 더 불안하다고 말했다. 그는 "말은 예쁘게 하지만 속으로는 저에게 질리고 지쳐 잠자리 잘하는 다른 남자 만날까 봐 걱정 된다"라고 토로했다. 


심지어 "머릿속을 가득 채운 수많은 생각들 때문에 심리적으로 더 위축돼 잠자리가 잘 안되는 것 같다"고 최악의 상황을 설명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부부의 세계'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위 사연은 지난 6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더선에 소개됐다.


이 사연을 본 많은 누리꾼들은 그의 사연에 안타까움을 표했다.


그의 사연을 읽은 한 전문가는 "만약 둘 사이의 관계가 돈독하다면, 여자친구가 단지 그러한 이유로 쉽게 남자친구를 차버리진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제일 큰 문제는 A씨의 불안감이다. 불안한 심리상태만으로도 발기부전에 더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라며 여자친구를 믿고 마음을 편히 가지며 비뇨기과에서 꾸준한 치료를 받으라고 조언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