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프로야구 H2, '레전드 김원형과 92년도 선수 카드' 업데이트

인사이트사진제공 = 엔씨소프트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엔씨소프트의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2'가 12일 새로운 콘텐츠를 업데이트했다.


쌍방울 레이더스의 주축 투수로 활약했던 김원형 선수가 레전드 카드로 등장한다. 레전드 카드는 모든 구단/연도 배지의 강화 효과를 받는다. 


이용자는 지정된 40명의 선수 카드를 조합해 신규 레전드 카드를 얻을 수 있다.


프로야구 H2는 92년도 선수 카드 367명(EX 등급 2명, 포텐셜 등급 16명)을 업데이트했다. 이용자는 오늘(12일)부터 장종훈(빙그레), 김성한(해태) 등 92년도에 한국프로야구에서 활약한 선수들을 영입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엔씨소프트


새로운 특수 능력 4종(위기관리 전문, 슬로우 스타터, 신바람, 백전노장)을 추가했다. 이용자는 특수 능력을 사용해 경기 상황에 따라 선수 능력치를 높일 수 있다.


엔씨는 프로야구 시즌 동안 돌발 이벤트 'CM 홈런이의 갑자기 기분 좋은 날'을 진행한다.


모든 이용자는 실제 경기 기록에 따라 다양한 선물(선수팩, 게임 내 재화 등)을 받을 수 있다.


이벤트 일자와 조건은 프로야구 H2 공식 홈페이지의 'CM의 이야기' 메뉴에서 볼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