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씨엘 "투애니원 '완전체' 무대 극비리에 준비했다"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뉴스1] 박하나 기자 = 가수 씨엘(이채린)이 그룹 투애니원(2NE1) 완전체 무대 준비를 극비리에 진행했다고 고백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가수 씨엘이 유퀴저로 함께했다.


지난 4월 세계적 음악 페스티벌 미국 코첼라 밸리 뮤직 & 아츠(이하 코첼라)에서 투애니원이 완전체로 깜짝 재결합 무대를 선보이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투애니원의 재결합 무대를 이끌었던 씨엘은 "깜짝 무대로 준비하고 싶었다, 중간에 들킬 줄 알았다"라고 말하기도.


이에 씨엘은 공민지가 운영하는 댄스아카데미에서 안무 연습까지 극비리에 진행했다고 고백했다. 씨엘은 "10시에 수업이 끝나 11시에 모여서 조용히 연습하고 택시 타고 집에 갔다, 각자 소속사에도 알리지 않았다"라고 부연했다.


씨엘은 "한번 꼭 뭉치고 싶었다, 인사를 약간 흐지부지하게 드린 게 있어서 팬분들에게 제대로 인사하고 싶은 마음이 있었다"라고 투애니원 멤버들을 소환한 이유를 밝혔다.


이날 '유퀴즈'는 씨엘 외에도 사회심리학자 허태균, 월가 애널리스트 신순규, '순창 할미넴' 박향자·김영자·백성자 등 놀라운 비밀을 지닌 자기님들과 사람 여행을 떠났다.


한편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