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전날 교통사고 가장 많이 발생...사망자도 최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정우용 기자 = 설 연휴 전날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사망자도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한국교통안전공단 대구·경북본부에 따르면 2016~2020년 5년간 대구·경북지역에서 설 연휴 기간 발생한 교통사고 통계를 분석한 결과 설 연휴 전날 일평균 교통사고 건수가 96.8건,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1.8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체 설 연휴 기간 중 발생한 일평균 교통사고 건수(51.9건)와 사망자 수(0.95명)보다 각각 1.87배, 1.89배 높은 수치다.


대구·경북지역의 최근 5년간 일평균 교통사고 건수(74.7건)보다는 1.3배, 일평균 교통사고 사망자 수(1.47명)보다는 1.2배 가량 더 많다.


장상호 대구·경북본부장은 "장시간 운전할 때는 차 안을 환기하고 졸음쉼터나 휴게소에서 휴식을 취하는 등 평소보다 더 안전운전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