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형은 친구랑 진짜 친해지면 절대 먼저 손절하지 않는 '의리파' 성격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까칠하고 이기적일 것이란 편견이 있는 혈액형 B형. 하지만 B형 친구들은 억울하다. 한 번 마음을 주면 누구보다 친구와 연인에게 의리를 지키는 게 자신들이기 때문이다.


혈액형에 따른 성격 분류가 과학적으로 증명되지는 않았지만, 많은 이들을 만나다 보면 묘하게 혈액형과 성격이 들어맞는 것을 볼 수 있다.


과학이 풀지 못하는 일상의 미스터리인 셈이다. 특히 B형인 사람들은 다른 혈액형에 비해 독특한 성격이 도드라지는 경향이 있다.


B형인 사람들은 남녀를 불문하고 대체로 무척 활동적이다. 활발한 성격은 행동뿐만 아니라 말투에서도 나타난다.


이들은 자기 의견을 정확하게 표현하는데 거리낌이 없다. 그래서 때로는 타인을 배려하지 않고 직설적으로 이야기한다는 평을 듣기도 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SBS '질투의 화신'


얼핏 보면 도도하고 까칠해 보이는 B형 친구들. 하지만 알고 보면 자기 사람에게만큼은 누구보다도 잘하는 순정파가 바로 이들이다.


B형 사람들은 자신이 친해진 친구는 정말 애지중지한다. 보자기에 감싼 아기처럼 소중하게 대한다고 보면 이해가 쉽겠다.


그래서 이 친구들은 상대가 꽤 심한 배신을 저질러도 먼저 손절하는 법이 적다.


의리가 있기 때문에 친구가 어려움에 처해도 발 벗고 나서서 도와준다. 그러나 그런 B형들의 장점만 보고 다가간다고 해서 쉽게 친구가 될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비락식혜


B형은 기본적으로 자기 마음에 드는 상대를 친구로 삼는다. 그 기준은 오직 자기 자신만이 안다.


그러니 의리가 철철 흘러넘치는 B형 친구를 사귀고 싶다면, 그의 마음에 쏙 들길 바라는 수밖에(?) 없겠다.


한편 혈액형별 성격 유형은 과학적, 의학적 검증이 되지 않았다. 그러니 그저 재미로 받아들여주면 좋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