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8 (금)
  • 서울 25 °C
  • 인천 25 °C
  • 춘천 23 °C
  • 강릉 22 °C
  • 수원 25 °C
  • 청주 25 °C
  • 대전 25 °C
  • 전주 28 °C
  • 광주 27 °C
  • 대구 29 °C
  • 부산 27 °C
  • 제주 28 °C
  • 울릉도 23 °C
'금손' 누리꾼이 만든 전원책vs박근혜의 가상 토론 영상
'금손' 누리꾼이 만든 전원책vs박근혜의 가상 토론 영상
권순걸 기자 · 01/07/2017 11:33PM

YouTube '악마의 편집실'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진짜 토론인지 짜깁기한 토론인지 분간하기 어려울 정도로 잘 만들어진 '페이크 토론회' 영상이 화제다.


지난 6일 한 유튜브 채널에는 박근혜 대통령과 전원책 변호사의 가상토론 영상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은 한 누리꾼이 과거 박 대통령의 후보 시절 토론회 영상과 2일 전 변호사가 출연한 JTBC '신년특집 토론'을 짜깁기한 것이다.


토론의 사회는 JTBC 토론의 사회를 맡았던 손석희 앵커가 맡았다.


영상 속 손 앵커는 "첫 번째 올릴 이슈는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이슈입니다"라며 토론회를 시작한다.


본인 이야기에 한껏 기대한 박 대통령은 손 앵커가 1일에 있었던 '신년기자간담회'의 문제를 제기하자 고개를 숙인다.


인사이트YouTube '악마의 편집실'


이에 대해 전 변호사는 "대통령에게 법적인 사고를 하는 리걸마인드가 결여돼 있다"며 뼈있는 말을 한다.


이후에도 박 대통령에 대해 "진짜 보수냐 가짜 보수냐" 등을 놓고 토론을 펼쳐 박 대통령의 표정은 일그러진다.


이어지는 토론에서 전 변호사가 "자꾸 이상한 소리를 하는데 어떻게 지도자 소리를 듣겠냐"며 역정을 내는 모습으로 영상은 끝이 난다.


해당 영상을 공개한 누리꾼은 "이번 영상으로 여러분께 잠시 웃음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올린다"며 "본 채널 내에서 정치적 싸움은 지양한다"고 적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재미있게 봤다", "편집력이 놀라워요"라는 반응을 보였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