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3 (화)
  • 서울 22 °C
  • 인천 22 °C
  • 춘천 22 °C
  • 강릉 24 °C
  • 수원 23 °C
  • 청주 24 °C
  • 대전 24 °C
  • 전주 24 °C
  • 광주 24 °C
  • 대구 26 °C
  • 부산 26 °C
  • 제주 20 °C
  • 울릉도 19 °C
포르쉐 타고 가다 사고로 즉사한 '폴 워커'의 참혹했던 현장 사진
포르쉐 타고 가다 사고로 즉사한 '폴 워커'의 참혹했던 현장 사진
장형인 기자 · 05/09/2017 06:45PM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영화 분노의 질주로 스타덤에 올랐지만 교통사고로 생을 마감한 폴 워커의 참혹했던 사고 현장 모습이 재조명됐다.


지난 8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배우 폴 워커의 아버지와 진행한 인터뷰를 소개하며 당시 사고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영화 분노의 질주에서 브라이언 오코너 역을 맡았던 폴 워커는 이 영화로 큰 유명세를 떨쳤다.


하지만 지난 2013년 11월 30일 오후 3시 30분쯤 미국 산타 클라리타 인근 도로에서 빨간색 포르쉐를 타고 가던 폴 워커는 추돌 사고를 겪었다. 


인사이트splash news


당시 포르쉐는 가로등, 나무와 충돌한 뒤 폭발했다. 폴 워커와 함께 타고 있던 친구는 결국 현장에서 즉사했다.


당시 현장 사진을 보면 말할 수 없을 정도로 처참했다.


원래 형체도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찌그러진 차량은 화재까지 발생해 온통 검게 변해버렸다.


폴 워커의 아버지는 데일리메일과의 인터뷰에서 "아직도 아들이 눈에 선하다. 여전히 아들을 잊지 못했다"며 "지난 4년 동안 폴의 죽음에 남는 여러 의혹들을 조사 중이다. 진실을 알아낼 것이다"고 전했다.


인사이트Celeb News


인사이트YouTube 'Paul Walker Tot - Paul Walker Fast And Furious'


인사이트폴 워커과 딸의 모습 / Instagram 'meadowwalker'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