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산·외투 챙기세요"…19일 봄비 그친 뒤 '꽃샘추위' 온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월요일인 19일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비가 내리면서 '꽃샘추위'가 찾아오겠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부터 이어진 비는 전국으로 확대되면서 내일까지 이어지겠다.


오는 19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에서 5~10mm, 경상·제주에서 20~60mm, 전라에서 10~40mm 정도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7도, 춘천 5도, 대전 7도, 광주 11도, 부산 11도, 제주 13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2도, 춘천 11도, 대전 12도, 광주 15도, 부산 14도, 제주 15도 등으로 전망된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기상청은 "당분간 기온이 더 내려가면서 반짝 추워질 전망"이라고 예보했다.


이어 "남해안과 동해안, 제주도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띠겠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