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아육대' 촬영 중 부상 당해

인사이트Youtube 'tetea'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방탄소년단의 진이 '아육대' 촬영 중 부상을 당했다.


29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방탄소년단 진이 MBC '아육대' 풋살 경기 도중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진은 이날 서울 KBS스포츠월드(88체육관)에서 진행된 '아육대' 풋살 경기 도중 타 그룹 멤버의 팔꿈치에 얼굴을 부딪혀 다쳤다.


해당 관계자는 "현장서 응급처치를 바로 했다"며 '현재는 숙소로 돌아가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오전부터 진행된 MBC '아육대'에는 비투비,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여자친구 등이 참여하고 있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