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기 들고 독도간 '리지'를 본 일본팬 반응

인사이트

Instagram 'luvlyzzy'


[인사이트] 성보미 기자 = 애프터 스쿨의 멤버 리지가 독도 여행에 다녀왔음을 인증하자, 이를 접한 일본 누리꾼이 난색을 표했다.


18일 리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대가 덕을 쌓아야 갈 수 있다는 독도, 과연 입도 가능할까요"라는 글과 함께 승선권과 태극기를 든 사진을 게재했다.


인사이트Instagram 'luvlyzzy'


잠시후 2시간 가량 지난 뒤 리지는 독도경비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입도에 성공했음을 인증했다.


이어 울릉도로 돌아가는 배에 올라탄 리지는 경비대와 아쉬운 작별의 인사를 나눴다.


하지만 리지의 인스타그램 글에는 일본팬으로 추정되는 한 누리꾼들이 리지의 행동을 두고 못마땅한 듯한 반응을 보였다.


그는 "다시 일본에 오지 마세요", "입국 금지 조치를 외무성에 신청합니다"등의 댓글을 달기 시작했다.


한편 리지는 제한시간 때문에 아주 짧은 시간동안만 독도에 머물렀으며 다시 배를 타고 무사히 울릉도로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리지(@luvlyzzy)님이 게시한 사진님,


리지(@luvlyzzy)님이 게시한 사진님,


성보미 기자 bom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