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절친 이광수를 여주인공으로 특별 캐스팅한 '태후' 팬들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또 다른 금손 팬들이 이광수를 '태양의 후예' 여주인공으로 만들었다.

 

최근 국내외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송중기의 절친으로 알려진 이광수를 '태양의 후예' 여주인공으로 만든 사진들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강모연으로 열연하고 있는 송혜교의 자리에 이광수가 대신 자리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유시진(송중기 분)이 재난 현장에서 강모연의 신발 끈을 묶어주던 애달픈 장면에도 강모연 대신 이광수가 애틋한 눈빛으로 유시진을 바라보고 있다.

 

또 송혜교의 단독 포스터에도 이광수의 모습이 담겨있거나 당고 머리를 이쁘게 하고 있는 이광수의 모습이 곳곳에서 포착돼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그런가 하면 방영 전부터 "저 키스신은 언제 나오는 거냐"라며 화제를 모았던 송중기·송혜교의 키스신 포스터에도 송혜교 대신 살짝 눈을 감고 있는 이광수의 모습이 담겨 있다.

 

'태양의 후예' 여주인공으로 분한 이광수의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비주얼이 송혜교보다 위협적이다", "이 커플 찬성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via 온라인 커뮤니티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