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규성과 관계는.." 누리꾼들 열애 의혹 제기된 모델, 입장 밝혔다

인사이트조규성 / 뉴시스


지민주 소속사 "지민주와 조규성의 열애는 사실이 아냐...과도한 추측은 자제 부탁"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축구선수 조규성과 모델 지민주의 맞팔로 열애설까지 언급되자, 지민주 소속사 측에서 명확한 입장을 내놓았다.


지난 1일 지민주 소속사 엘삭은 "지민주와 조규성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다음과 같은 주장을 펼쳤다.


소속사 측은 "과도한 추측은 자제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선을 그었다.


인사이트Instagram 'whrbtjd'


앞서 소속사는 같은 날 둘의 관계에 대해 "사생활이라 확인 불가"라고 답해 의혹을 증폭시켰다.


인스타그램 맞팔에 관해서도 "사적인 부분이라 따로 답변할 수 없다"는 입장을 내놓아 팬들 사이에서는 열애설 의혹이 점차 기정사실화로 향하고 있었다.


인사이트Instagram 'jeeminju'


소속사, 열애설이 기정사실화로 굳어지려 하자 "사실 아냐"라고 명확한 입장 내놓아


소속사는 두 사람의 열애설이 기정사실화로 굳어지는 모양새가 되자 급히 명확한 입장을 내놓았다.


소속사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일축해 둘의 관계를 깔끔하게 정리했다. 다만 몇 가지 의혹에 대해서는 '사생활'이라는 말도 답변을 피했다. 


인사이트모델 지민주 / Instagram 'jeeminju'


조규성은 지난달 24일 우루과이전에서 교체 출전해 꽃 같은 미모로 주목받았다.


이후 2차전 가나전에서 한국 선수 최초로 월드컵 한 경기 멀티골을 기록하면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까지 조규성의 일거수일투족을 관찰하게 됐다. 


인사이트Instagram 'jeeminju'


그러다 조규성과 모델 지민주가 맞팔하고 있다는 사실이 드러나면서 열애설이 제기됐었다.


의혹뿐이었던 열애설이 기정사실화로 향하고 있었던 이유는 지민주의 행동 때문이었다. 


인사이트뉴시스


지민주는 자신의 SNS 스토리에 조규성의 등번호인 9번이 적힌 유니폼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또 소속사 또한 둘의 관계에 대해 애매한 입장을 보여 의혹뿐이었던 열애설은 점차 사실이 돼가고 있었지만 소속사의 공식 발표로 일단락 돼가는 모양새다. 


한편 1998년으로 올해 나이 25세인 조규성과 20세인 지민주는 5살 차이가 난다.


인사이트Instagram 'whrbtjd'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