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5 5℃ 인천
  • 8 8℃ 춘천
  • 12 12℃ 강릉
  • 8 8℃ 수원
  • 6 6℃ 청주
  • 6 6℃ 대전
  • 7 7℃ 전주
  • 8 8℃ 광주
  • 10 10℃ 대구
  • 15 15℃ 부산
  • 10 10℃ 제주

이태원 골목에 오일 뿌렸다는 의혹 받는 각시탈...조사결과 나온 충격 진실

경찰청 특별수사본부가 이태원 사고 당일 골목길에 오일을 뿌렸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각시탈 남성들을 소환해 조사했다.

인사이트지난달 29일 이태원 압사사고가 발생했던 골목 / 뉴시스


경찰청 특별수사본부, 길바닥에 오일 뿌렸다는 의혹 가진 '각시탈' 남성들 소환


[인사이트] 최재원 기자 = 지난달 29일 발생한 이태원 사고를 수사하는 경찰청 특별수사본부(특수본)는 사고 당일 현장 길바닥에 아보카도 오일을 뿌려 사람을 미끄러지게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던 '각시탈' 남성들을 소환했다.


지난 10일 특수본은 각시탈 의혹을 받는 남성 두 명을 포함해 용산구청·서울종합방재센터 소속 직원과 용산경찰서 정보과 정보관 등을 참고인으로 소환할 것을 밝혔다.


이들은 사고가 발생했던 해밀톤호텔 인근 골목길에 아보카도 오일을 뿌려 인파를 미끄러지게 해 인명피해를 키웠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이태원에 출몰했던 각시탈 남성들 / 온라인 커뮤니티


사고 현장에서 이들을 목격했다는 내용 토대로 '각시탈' 남성 소환


지난 7일 국민의힘 이만희 의원은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현안질의에서 사고로 숨진 민주노총 조합원 두 명이 참사 현장에서 찍힌 각시탈과 동일 인물일 수 있다는 SNS상의 의혹을 언급해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특수본은 현장 영상 등을 토대로 두 남성의 신원을 특정하는 데 성공했다.


김동욱 특수본 대변인은 같은 날 브리핑에서 "각시탈의 사진이 촬영된 위치 등으로 보면 혐의점이 없어 보이지만, 일부 SNS 글에서는 현장에서 이들을 봤다는 내용이 있어 소환해서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이태원에 출몰했던 각시탈 남성들 / 온라인 커뮤니티


경찰, 앞서 이들이 들고 있던 물질은 오일이 아닌 위스키 '짐빔'인 사실 확인


다만 경찰은 이 남성들이 들고 있던 물질이 오일이 아닌 위스키 '짐빔'이란 사실을 확인한 상태다.


이후 김 대변인은 "폐쇄회로(CC)TV 수사를 통해 확인한 결과 바닥에 있던 물질은 아보카도 오일이 아니고 짐빔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뉴시스


특수본, 앞서 '토끼머리띠' 남성 소환해 조사했었다


한편 특수본은 해밀톤호텔 뒤편 골목길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영상을 다수 확보하며 사고의 시작을 추적했다. 그런 가운데 온라인을 중심으로 '토끼머리띠'를 착용한 남성이 누리꾼들이 시야에 포착됐다.


해당 남성이 "밀어"라고 외치는 바람에 압사 참사가 일어났다는 주장이 온라인상에 퍼졌다. 그러나 지난 31일 해당 자신의 SNS를 통해 해명글을 올렸다.


인사이트SBS '그것이 알고 싶다'


그는 "토끼머리띠를 한 건 맞지만, 사고 당시 이태원을 벗어나 합정으로 갔다"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자신에게 쏟아지는 비난에 대해 '법적 대응'을 선언하기도 했다.


이어 지난 5일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 출연해 온라인상에 퍼진 가짜뉴스로 인해 악의적인 메시지로 고통받고 있음을 토로했다.


인사이트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 / 뉴시스


그는 사고가 발생했던 10시 15분께 이미 이태원을 빠져나와 지하철을 타고 있었다.


특수본은 남성의 신원을 특정해 지난 7일 사실 여부를 조사했지만 '혐의 없음'으로 종결했다.


인사이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