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인 내일(23일) 최저 기온 '1도'로 엄청 춥다...일교차도 15도 이상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뉴스1] 한상희 기자 = 주말 전국이 맑은 가운데 아침에는 춥고 낮엔 기온이 오르면서 일교차가 15도 안팎을 보이는 날씨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23·24일 전국이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맑다가 오후부터 충청권과 남부지방은 가끔 구름이 많고, 제주도는 흐리다고 예보했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아침 최저기온은 23일 1~11도, 24일 1~13도에 머물 것으로 예상된다. 내륙을 중심으로는 기온이 5도 안팎에 머물러 춥다. 이들 지역에는 서리가 내리거나 얼음이 어는 곳도 있다.


반면 23~24일 한낮 기온은 16~21도까지 오른다. 이로 인해 일교차가 15도 안팎으로 벌어져 건강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


23일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6도 △인천 8도 △춘천 4도 △강릉 9도 △대전 4도 △대구 7도 △부산 10도 △전주 5도 △광주 6도 △제주 12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16도 △춘천 18도 △강릉 19도 △대전 19도 △대구 20도 △부산 21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제주 20도다.


24일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6도 △인천 8도 △춘천 4도 △강릉 9도 △대전 5도 △대구 7도 △부산 12도 △전주 6도 △광주 6도 △제주 14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6도 △춘천 17도 △강릉 19도 △대전 18도 △대구 19도 △부산 21도 △전주 18도 △광주 19도 △제주 21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이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나타낸다.


22일 밤 동해 남부 먼바다와 제주도 남쪽 바깥 먼바다을 시작으로 23일 남해 동부 안쪽 먼바다와 제주도 남동쪽 안쪽 먼바다에도 바람이 35~6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