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나 짜릿하고 즐거워"···B1A4 공찬 열애 상대는 '팬'이었다

인사이트MBC every1 '비디오스타'


[뉴스1] 이지현 기자 = B1A4의 공찬이 '비스'에서 팬 사랑을 드러냈다.


공찬은 지난 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다른 출연진들과 함께 연애에 대한 얘기를 나눴다.


MC들은 "연애가 귀찮다고 생각한 적이 있냐"라는 질문을 던졌다. 먼저 지현우가 "서른 이후부터 그런 생각을 하게 되더라. 체력적으로 힘드니까"라고 말했다. 그는 "예전에는 약속을 연달아 잡고 그랬는데, 지금은 집에서 조금이라도 충전을 하고 만나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마지막 연애는 6년 전이라고 밝혔다.


손지현은 "연애를 시작하면 귀찮아진다"고 솔직히 털어놨다. 또한 "항상 연락해야 하고 제약이 많이 생기니까 그렇다. 마지막 연애는 작년이다"라고 솔직히 말하기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every1 '비디오스타'


특히 '모태 솔로'로 알려졌던 공찬은 "아직도 모태 솔로냐", "아이돌 가수로 활동 중이라 그런 거 아니냐"라는 질문을 받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공찬은 "사실 연애하고 있다"라고 깜짝 고백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공찬은 "좀 오래됐다. 9년 됐다"라더니 "(팬클럽) 바나와 연애하고 있다. 언제나 짜릿하고 즐겁다"면서 해맑게 웃었다. '아이돌 덕후' 박소현만 미리 눈치챈 모습이었다. 이어 여전히 모태 솔로라는 사실이 공개됐다.


유일한 기혼자인 김산호가 솔로들에게 조언을 했다. 그는 지현우를 향해 "휴대전화를 바꿔야 한다"며 "지금 3G 사용 중이라 단체대화방에 못 들어온다. 집에서 PC로만 할 수 있으니까 집 나오면 연락이 두절된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기혼자로서 조언을 이어가던 김산호는 아내에게 영상 편지를 남기기도. 그는 "휴대전화에 아내 이름이 '다음 생에도 너'로 돼 있다. 원래 결혼 생각이 없었는데 아내 때문에 생각하게 된 것"이라며 "달달아. 애기 보느라 지쳐 있어서 짠할 때가 있다. 지금도 앞으로도 너랑 평생 살고 싶으니까 그 마음으로 우리 행복하게 잘 살자"고 해 눈길을 모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wm.b1a4'


※ 관련 영상은 4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비디오스타'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