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6일), 서울 -12도까지 떨어져 '롱패딩' 안입으면 얼어 터지는(?) 역대급 추위 온다

인사이트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인사이트] 최동수 기자 = 목요일인 오늘(6일) 전국은 엄청난 한파가 절정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에는 곳곳에 한파경보·주의보가 발령되지만 낮에는 영상권으로 올라 일교차가 매우 클 전망이다.


이날 기상청은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맑겠으나 남부지방은 낮부터 구름이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


또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 동해안과 경북 동해안에는 오늘 오후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적설량은 5mm 미만/1cm 내외다. 또한 아침(9시)까지 울릉도.독도는 10~20mm/10~20cm 내외다.


인사이트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오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7도에서 영하 4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1도에서 7도 사이에 머물며 전국 대부분이 높은 일교차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파특보가 발효 중인 중부내륙과 일부 남부 내륙에는 오늘까지 아침 기온이 -12도 이하(경보 지역 -15도 이하)로 떨어져 매우 추운 겨울이 예상된다.


이번 추위는 내일(7일) 아침까지 지속하다가 낮부터 기온이 오르면서 평년 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9도, 춘천 -14도, 강릉 -7도, 대전 -10도, 대구 -8도, 부산 -4도, 전주 -8도, 광주 -7도, 제주 1도 등이다.


인사이트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또한 낮 최고기온은 서울 0도, 인천 -1도, 춘천 3도, 강릉 2도, 대전 3도, 대구 4도, 부산 7도, 전주 3도, 광주 5도, 제주 5도로 예측된다.


대기질은 양호할 전망이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 대기 상태가 '좋음~보통' 단계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한편, 어제 오후부터 오늘 새벽 사이 눈이 내린 지역에서는 내린 눈이 쌓이거나 얼어붙으면서 도로가 미끄러운 곳(도로 결빙, 블랙 아이스)이 있겠으니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Instagram 'anastasiaga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