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30일)자 '재산 134조'있는 빌 게이츠 딸과 약혼했다 알린 남성의 정체

인사이트Instagram 'nayelnassar'


[뉴스1] 박혜연 기자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의 장녀인 제니퍼 게이츠(23)가 이집트 출신의 승마선수 나엘 나세르(28)와 결혼을 약속했다.


지난 30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에 따르면 제니퍼는 전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약혼 사실을 알렸다.


그는 인스타에 "나엘 나세르, 당신은 특별난 분이다…남은 평생 당신과 함께 웃고 사랑하며 늙어가길 바란다"며 청혼 반지 이모티와 함께 "백만번이고 '예, 예, 예'"라고 적었다. 


이와함께 스키 리조트에서 니세르의 청혼을 받고 감격에 품에 안긴 자신의 사진을 올렸다. 제니퍼는 손에 청혼반지로 보이는 다이아반지를 끼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Instagram 'nayelnassar'


나세르도 이날 사진과함께 "그녀가 예라고 말했다"며 약혼 사실을 알렸다.


빌 게이츠(64)와 멜린다 게이츠(55)는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으며 제니퍼는 그중 첫째다. 


게이츠는 최근 스탠포드대 생물학과를 나와 메디컬 스쿨에 진학했다. 재학시 승마선수로도 활동했다.


나세르 또한 같은 스탠포드대 출신이다. 이집트 국적이지만 쿠웨이트에서 자랐고 스탠포드에서 경영·경제학을 전공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jennifergates'


현재 이집트 국가대표급 승마선수로 장애물 비월 전문인 '쇼점퍼(showjumper)'이다. 무엇보다도 그의 집안 역시 이집트서 알아주는 부호 가문이다. 


현대 이집트의 기틀을 잡은 가말 압델 나세르 대통령과 한 집안인지는 불명확하다.


게이츠와 나세르는 같은 대학, 같은 취향으로 만나 4년여 공개 데이트를 해왔다. 둘은 곧 결혼 날짜를 잡을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