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할 때까지 뛴다" 두산과 3년 19억원에 FA 계약한 '캡틴' 오재원

인사이트오재원 / 뉴스1


[뉴스1] 정명의 기자 = 두산베어스가 '캡틴' 오재원(35)과 FA 계약을 체결했다.


두산은 22일 오재원과 계약기간 3년에 계약금 4억원, 연봉 3억원, 옵션 6억원 등 총액 19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두산 베어스


계약을 마친 오재원은 "기쁘다. 주장으로서 올해도 책임감을 갖고 후배들을 이끌겠다"면서 "개인 성적도 끌어올려 한국시리즈 2연패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오재원이 FA 계약을 체결하기 전부터 "올해도 주장은 오재원"이라고 말했다. 그만큼 신뢰가 두터웠던 것. 오재원도 구단과 협상을 매듭짓고 새 시즌을 준비한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