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 11℃ 서울
  • 11 11℃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12 12℃ 청주
  • 12 12℃ 대전
  • 11 11℃ 전주
  • 11 11℃ 광주
  • 11 11℃ 대구
  • 13 13℃ 부산
  • 14 14℃ 제주

헤라, 싱가포르에 1호점 오픈...동남아 공략 본격화

싱가포르 타카시마야 백화점에 헤라 1호 매장이 열렸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아모레퍼시픽


[인사이트] 전한빛 기자 = 아모레퍼시픽의 럭셔리 뷰티 브랜드 헤라가 싱가포르 시장에 진출했다.


지난 11일 아모레퍼시픽은 싱가포르 타카시마야 백화점에 헤라 단독 매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를 토대로 아모레퍼시픽의 글로벌 시장 공략을 본격화 할 방침이다.


2016년 중국 진출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 첫 발을 디딘 헤라는 싱가포르를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의 교두보로 삼고 한국의 럭셔리 뷰티를 본격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아모레퍼시픽


한류의 영향력이 큰 싱가포르는 아세안 시장 공략을 위한 중요한 거점으로 인식되고 있다. 


또 싱가포르의 도시적이고 트렌디한 분위기는 헤라가 추구하는 브랜드 방향과도 일치해 주목할 만한 시장이라는 게 회사 설명이다.


특히 헤라는 싱가포르 여성들이 높은 습도와 온도로 인해 산뜻한 텍스처와 지속력이 우수한 제품에 대한 니즈가 높다는 점을 고려해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아모레퍼시픽


쉽게 무너지지 않는 지속력과 우수한 밀착력을 지닌 '블랙 쿠션', 부드럽게 발리면서 오래 지속되는 고발색 립스틱 '루즈 홀릭 익셉셔널' 등 주력 상품을 내세워 싱가포르 소비자들을 확보할 계획이다.


나정균 아모레퍼시픽 아세안 지역 법인장은 "헤라의 트렌디한 브랜드 이미지가 싱가포르 소비자 특성과 잘 맞을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헤라는 이달 타카시마야 백화점 첫 매장 오픈을 시작으로 플래그십 스토어 개설 등을 통해 싱가포르 및 아세안 지역 소비자들과 만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