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12년' 이혼한 김준호가 헤어진 아내에 '악플' 쏟아지자 한 배려

인사이트JTBC '냉장고를 부탁해'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개그맨 김준호가 마지막까지 헤어진 아내를 배려하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소속사 JDB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2일 김준호가 두 살 연상의 연극배우 김은영 씨와 1개월여의 조정기간 끝에 합의 이혼했다고 발표했다.


갑작스러운 김준호의 이혼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혼 기사 보고 잘했다고 생각한 것은 처음이다", "아내가 나쁜 것 같다", "여자가 너무 이기적이다" 등의 댓글을 달며 김준호를 걱정했다.


앞서 김준호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아내의 유학 비용과 사업 비용을 지원해주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인사이트Facebook 'jjunojjuno'


과거 김준호의 헌신을 알고 있는 누리꾼들은 안타까운 마음에 위와 같은 댓글을 달았지만 정작 본인과 그의 아내에게는 상처가 될 수 있는 발언이었다.


이에 김준호는 직접 나서서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 12년만에 이혼한 심경을 허심탄회하게 밝혔다.


김준호는 "이혼은 어느 누구의 일방적인 잘못으로 인한 것이 아닌 두 사람이 충분히 고심하고 대화 끝에 내린 선택"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근거 없는 이야기들로 사랑했던 사람에게 또 다른 상처를 주는 것 같아 마음이 아프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인사이트Instagram 'charliekimi'


김준호는 또 악의적인 댓글과 추측성 보도에 대해서는 자제해 달라고 간곡히 부탁했다.


합의 이혼해 비록 남남으로 갈라섰지만 일부 악의적인 댓글로 인해 아내 김은영 씨가 상처받을 것을 우려한 김준호의 배려인 것이다.


한편 2006년 3월 두 살 연상의 연극배우 김은영 씨와 결혼한 김준호는 오랜 기간 자녀 없이 결혼 생활을 이어 왔다.


그러던 중 오랜 기간 떨어져 지내다 보니 자연스럽게 관계가 소원해지면서 각자의 길을 걷기로 결정하고 이혼하게 됐다.


인사이트Instagram 'charliekimi'


개그맨 김준호, 결혼 12년만에 오늘(22일) 합의 이혼소속사 JDB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준호는 아내 김은영 씨와 1개월여의 조정기간 끝에 합의 이혼했다.


고(故) 최서인 난소암 투병 때 몰래 수술비 보태준 김준호난소암 투병 끝에 사망한 개그우먼 최서인의 아버지가 김준호 등 선후배 개그맨들에 대해 고마움을 전했다.


김한솔 기자 hanso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