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복은 나눠줄 수가 없어요"라는 고3 팬의 댓글에 '아이유'가 쓴 답글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가수 아이유가 센스있는 댓글로 수험생 팬을 응원했다.


최근 아이유는 자신의 팬카페에 근황을 알리는 글을 남겼다.


해당 글에 달린 많은 댓글 중 단연 눈에 띈 것은 수능을 앞둔 고3 수험생이 남긴 글이었다.


이 학생은 "저는 올해가 고3 인생이라 언니에게 복을 나눠줄 수가 없다"고 운을 뗐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자신의 복을 유지(?)하기에도 벅차다는 것이다.


이에 학생은 "내년에 언니가 복을 나눔 할 때 부족하지 않도록 드리겠다"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자 이를 본 아이유는 "다들 이 밑으로 자기 복을 조금씩 떼어 줍시다"라며 "나부터, 복"이라고 센스있는 댓글을 남겼다.


이어 다른 팬들도 이 학생에게 "복"이라는 댓글을 달며 자신들의 복을 나눠줘 훈훈함을 자아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를 본 누리꾼들은 외모만큼이나 마음도 예쁜 아이유 덕에 해당 학생이 수능시험을 잘 치를 것 같다는 평을 내놓고 있다.


한편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의 여파로 16일 치러질 예정이었던 2018 대학수학능력시험은 오는 23일로 연기됐다.


"수능 미뤄진 일 역사상 3번째"…'천재지변'으로 인한 연기는 처음포항에서 일어난 강진의 여파가 2018 대학수학능력시험에까지 영향을 미친 가운데 앞서 수능이 미뤄졌던 사례가 화제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