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IT·과학

피라미드 30개 합친 '역대급' 크기 소행성, 지구로 향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bank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9월의 첫날, '역대급 소행성'이 우리 곁을 스쳐 지나간다.


최근 미국항공우주국(NASA)은 약 4.4km 폭의 소행성 '플로렌스'가 오는 9월 1일 오전 8시 6분(현지 시간) 지구에서 약 700만km 떨어진 곳까지 도달한다고 밝혔다.


한국 시간 기준으로는 같은 날 오후 9시 6분에 도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집트 피라미드 30개를 합친 거대한 크기를 자랑하는 플로렌스는 지구와 달 사이 거리의 약 18배에 해당하는 영역까지 접근할 예정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bank


이때 지구에서 플로렌스를 관측하기 가장 좋은 장소는 호주와 뉴질랜드 등인 것으로 알려졌다.


'역대급' 크기의 소행성이 지구에 접근한다는 소식에 일각에서는 영화에서만 보던 '소행성 충돌'이 실제로 일어날까 봐 우려하고 있다.


그러나 미국항공우주국 측은 "이번에 플로렌스가 지구와 충돌할 우려는 전혀 없다"고 못 박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또 "이번 소행성은 인류가 1890년 최초로 지구 접근 천체를 발견한 이래 가장 크다"며 "플로렌스는 2500년 이후에나 다시 지구를 스쳐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플로렌스는 지난 1981년 3월 처음 발견됐으며 '백의의 천사' 플로렌스 나이팅게일을 기리는 의미로 이 같은 이름을 땄다.


미국항공우주국 측은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고성능 망원경을 사용해 플로렌스를 자세히 관측할 예정이다.


쌍안경으로 볼수있는 '역대급' 크기 소행성이 지구로 온다역대 관측된 것 중 가장 큰 덩치를 자랑하는 '지구 근접 소행성'이 우리 곁을 찾아온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