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격 노출' 드레스로 칸 레드카펫 뜨겁게 달군 엘르 패닝

인사이트Instagram 'ellefanning'


[인사이트] 이다래 기자 = 칸 국제영화제에 참석한 할리우드 배우 엘르 패닝이 과감한 노출을 선보여 이목을 끌었다.


지난 21일(현지 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0회 칸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엘르 패닝은 '하우 투 토크 투 걸스 앳 파티스'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레드카펫 행사에는 엘르 패닝 외에 칸국제영화제의 비경쟁부문에 진출한 '하우 투 토크 투 걸즈 앳 파티스'의 존 카메론 미첼 감독과 니콜 키드먼 등의 주연배우들이 등장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ellefanning'


이날 엘르 패닝은 가슴 부분만 가려진 그린 색상의 파격적인 드레스에 옅은 화장으로 섹시함과 순수함을 동시에 드러냈다.


특히 등 부분이 훤히 드러난 화려한 드레스는 빨간 레드카펫에 들어서는 순간 모든 이들의 눈길을 집중시켰다.


한편 엘르 패닝은 영화 '말레피센트', '로우 다운', '어바웃 레이' 등에 출연하며 국내 팬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ellefanning'


이다래 기자 dara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