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5 25℃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8 28℃ 광주
  • 27 27℃ 대구
  • 28 28℃ 부산
  • 29 29℃ 제주

제주 서귀포시 항구에 정박한 선박 9시간째 화재..."기름 8만리터 들어있어"

서귀포시 성산항에 정박 중인 어선 3척에서 발생한 불이 선박 내에 다량 적재된 기름 탓에 9시간 넘게 꺼지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오현지 기자 = 4일 새벽 서귀포시 성산항에 정박 중인 어선 3척에서 발생한 불이 선박 내에 다량 적재된 기름 탓에 9시간 넘게 꺼지지 않고 있다. 해경은 화재 확산에 대비해 항 내 어선 484척에 대한 이동 지시 명령을 내린 상태다.


서귀포해양경찰서와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29분쯤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항 내 정박 중인 연승어선 3척(29톤·29톤·47톤)에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 장비와 인력이 모두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으며, 해경은 경비함정, 연안구조정, 구조대 등을 급파해 화재 진압에 나섰다.


다행히 화재 당시 어선에 사람이 없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신고 접수 3시간 만인 오전 7시21분쯤 큰 불이 잡혔으나, 어선에 적재된 기름 탓에 불이 다시 붙으며 현재까지 진화에 난항을 겪고 있다.


A호 등 화재 어선 3척에 적재된 기름만 약 8만5000리터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인사이트뉴스1


화재 어선 3척 외에 다른 어선으로까지 불이 옮겨붙은 상황은 아니지만, 해경은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인근에 있는 어선 484척에 대피 지시를 내린 상태다. 특히 4호 태풍 에어리 북상으로 성산항에 피항해 있던 선적이 평소보다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해경은 화재 현장 인근 해상에 오일펜스 160m를 설치하고, 방제정을 투입했다.


서귀포시는 화재 현장에서 검은 연기가 다량 발생하자 주민과 통행 차량에 주의를 당부하는 안전문자를 발송한 상태다.


해경 관계자는 "처음 불이 난 선박의 홋줄이 끊긴 후 떠밀리며 옆에 있던 다른 선박들로 불이 번졌다"며 "선박 내 잔류 인원은 없었고, 불이 완전히 꺼지는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제주동부소방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