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키 "남편이 집안일, 육아 전담하고 있어...너무 고맙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뉴스1] 안태현 기자 = 댄서 아이키가 '동상이몽2'에 출연해 남편과의 결혼생활에 대해 언급한다.


22일 오후 10시 20분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는 댄서 아이키가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결혼 10년 차로 초등학생 딸을 두고 있는 아이키는 베일에 싸인 남편과의 결혼생활을 언급할 예정으로 관심을 모은다.


최근 진행된 녹화 현장에서 아이키는 남편이 육아는 물론 요리, 청소 등의 집안일을 전담하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아이키는 "남편이 집안일도 아이 챙기는 것도 되게 많이 신경을 써주고 있다"라며 남편을 향한 고마움과 미안함을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아이키는 남편의 외모에 대해서는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조우종을 닮았다며 "훈남형이다"라고 해 궁금증을 더했다.


아이키는 시댁을 향해서도 고마움을 표했다. 시댁과 5분 거리에 산다는 아이키는 "한때는 거의 매일 가서 저녁을 먹고 오고 했다"라며 "아이도 거의 매일 봐주시고 있다"라고 시댁의 도움을 많이 받고 있다고 밝혔다. 


시댁과 가까이 사는 게 불편하지 않냐는 질문에 아이키는 "결혼 초반에 주변에서 너무 가까워서 불편한 거 아니냐고 했는데 너무 편하다"라면서 "오히려 이제는 저한테 쉬는 날이 언제냐고 물으시면서 아이를 저한테 맡기려고 하신다"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아이키는 결혼 전 상견례 자리에서의 에피소드(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빨리 결혼하기를 바라는 시댁과 결혼을 미루고 싶은 친가 사이에 대혼란이 있었다고. 과연 이날 양가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