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0m '역주행' 하다 정면 충돌해 맞은편 차량 2명 사망하게 한 30대 여성

인사이트담양소방서 


[뉴스1] 정다움 기자 = 30대 여성 운전자가 400m 가량을 역주행하다가 마주오던 SUV와 정면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6일 전남 곡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42분쯤 전남 곡성군 옥과면 무창교차로 인근에서 A씨(36·여)의 BMW 차량과 B씨(65)의 올란도 차량이 정면으로 충돌했다.


이 사고로 B씨와 동승한 60대 여성이 현장에서 숨졌고, A씨는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조사 결과 A씨는 곡성군 입면 방향의 국도로 진입하지 못하자 차량을 돌린 뒤 400m 가량 역주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거주지가 순천인 A씨가 초행길 운전을 하다 국도로 진입하지 못하자 역주행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A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할 예정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