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년지기 절친과 같이 하면 우정 영원히 이어진다는 '덤앤더머' 우정 타투 5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YouTube 'tvN D STORY'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말하지 않아도 알아요~"


십년 지기 친구 사이에는 굳이 말하지 않고 눈빛만 통해도 의사소통이 되곤 한다.


게다가 빈틈없이 이어지는 티키타카식 대화는 날이 새는 줄도 모르고 매일 유쾌하게 이어진다.


이런 절친 친구들을 일컬어 주위에선 '덤앤더머'라고 부른다. 당신도 딱 생각나는 친구 한 명이 있을 테다.


너무나 익숙한 탓에 친구의 소중함을 잠시 잊었다면 덤앤더머 캐릭터 타투로 끈끈한 우정을 다시금 과시해보는 것은 어떨까.


만화 속에서 찰떡같은 콤비력 자랑하는 덤앤더머 캐릭터 5종을 모아봤다. 이 중 "이거다!" 싶은 타투를 골라보자.


1. 스폰지밥과 뚱이


인사이트Instagram 'kerningcity_'


명불허전 절친 캐릭터 스폰지밥과 뚱이는 특유의 너드함을 보여주며 사랑받은 캐릭터다.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늘 딱 붙어 있는 이들과 비슷하다면 추천한다.


2. 패트와 매트


인사이트Instagram 'tattooist_hyedam'


패트와 매트는 비슷한 생김새로 어떤 일이든 척척 같이해내는 캐릭터다.


같이 일을 하거나 서로 의지가 되는 친구 사이라면 패트와 매트가 딱이다.


3. 우디와 버즈


인사이트Instagram 'tattooist_pooh'


두 캐릭터 모두 자기애가 강하지만 그런 한편 끈끈한 의리가 돋보이는 캐릭터다.


매일 싸우면서도 서로 죽고 못 사는 이들이라면 우디와 버즈를 강력 추천한다.


4. 핑구와 핑가


인사이트Instagram 'tattooist_pencil'


남매 사이인 핑구와 핑가는 티격태격하면서도 늘 붙어 다닌다.


특히 체격 차이가 나고 한쪽이 연약해서 의지하고 있다면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할지도 모른다.


5. 마이크와 설리반


인사이트Instagram 'tattooist_iro'


애니메이션 몬스터 주식회사의 마이크와 설리반은 사랑스러운 외모와 협동심으로 여러 역경을 이겨내는 콤비다. 


쿵짝이 유독 잘 맞는 사이라면 두말할 것 없이 마이크와 설리반을 하나씩 하는 것이 좋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