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산도 의미 없다"···내일(18일) 온몸 홀딱 젖는 미친 폭우 내린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목요일인 내일(18일), 남부 지역을 중심으로 거센 비가 오겠다.


17일 기상청은 오는 18일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흐리고 충청도와 호남, 경남, 경북 남부, 제주도 비가 내린다고 예보했다.


호남과 경남에는 150mm 이상, 경북 남부와 제주도는 30~80mm, 충청도와 경북 북부에는 10~4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관측됐다.


일부 지역에서는 비가 내리는 동안엔 벼락과 돌풍이 동반돼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빗줄기가 쏟아지겠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날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3도, 춘천 22도, 강릉 23도, 대전 22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대구 21도, 부산 22도, 제주 24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춘천 33도, 강릉 30도, 대전 27도, 전주 27도, 광주 27도, 대구 25도, 부산 25도, 제주 29도 등으로 예상된다.


전 권역의 미세먼지는 강수의 영향으로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나타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는 19일까지 서울과 경기동부, 강원영서 중심으로 낮기온이 33도이상으로 올라 덥고, 남부지방과 제주도 중심으로는 시간당 30mm 이상의 비가내리겠다. 산사태와 축대 붕괴, 침수 등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