덥수룩하게 수염 자란 여친 위해 손수 면도해주는 '와이키키' 남자친구

인사이트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거뭇하게 돋아난 여자친구의 수염을 말끔하게 면도해주는 스윗한(?) 남친의 모습이 보는 사람의 눈을 의심하게 했다.


지난 3일 방송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면도하지 않겠다' 선언한 뒤 덥수룩하게 수염이 자라난 여자 주인공 강서진(고원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서진은 친오빠가 남친 이준기(이이경)와의 만남을 허락하지 않자, 필살기로 '면도 중단' 선언을 했다.


그러다 마침내 교제 허락을 받아내면서, 이준기와 강서진은 뜨거운 포옹을 나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그 과정에서 강서진의 거칠한 수염이 뺨에 닿자 따가운 듯 비명을 지르는 이준기의 반응이 병맛 웃음을 선사했다.


더 큰 웃음 포인트는 다음 장면에서 시작됐다. 이준기는 눈을 반짝이면서 "오빠가 너에게 평소 꼭 해주고 싶던 게 있다"고 말하며 '면도 로망'이 있음을 고백했다.


강서진의 목에 가운을 둘러주고 풍성한 면도용 비누 거품까지 완벽하게 준비한 이준기.


그는 어느 때보다 진지한 표정으로 면도에 임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를 빵 터지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이때 영화 '사랑과 영혼'의 OST가 배경음으로 깔리며 분위기는 한층 더 로맨틱 해졌다.


여자친구의 수염을 쓰다듬으며 귀에다 '사랑해'라고 속삭이는 이준기의 모습에서 진실한(?) 사랑이 느껴지기도 했다.


우여곡절 끝에 당당히 공식 교제를 인정받은 강서진, 이준기 커플은 어떤 만남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까.


두 사람의 티격태격 현실감 넘치는 연애기는 매주 월, 화 오후 11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를 통해 볼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Naver TV '으라차차 와이키키'


진민경 기자 minky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