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1 (토)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연예

10년차 걸그룹서 '핫펠트' 뮤지션으로 돌아온 '원더걸스' 출신 예은

인사이트아메바컬쳐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10년차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예은이 아메바컬쳐와 손잡고 핫펠트(HA:TFELT)라는 이름으로 신곡 '새 신발'을 발표했다.


탈 아이돌 뮤지션이자 솔로 아티스트로 돌아온 '핫펠트' 예은의 음악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지난 12일 각종 음원 사이트에는 아메바컬쳐로 이적한 핫펠트의 첫번째 싱글 앨범 '마이네(MEiNE)'가 전격 발매됐다.


다이나믹듀오 개코가 작곡과 피처링으로 참여한 타이틀곡 '새 신발'과 펀치넬로와 함께 부른 자작곡 '나란 책'에 대한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핫펠트는 "다시 태어나는 기분이다. 설레고 떨리고 기대반 걱정반"이라며 "정말 행복하게 만든 앨범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독일어로 '나의 것, 내가 가진 것'이라는 뜻을 지닌 이번 앨범 '마이네(MEiNE)'를 통해 예은은 10년간 한 번도 꺼내지 못했던 자신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풀어냈다.


핫펠트는 "핫펠트라는 필명의 의미처럼 진심어린 음악을 하고 싶다"며 "다음 앨범도 최대한 빨리 낼 계획이다. 이미 써 놓은 곡들이 많다"고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남다른 욕심을 드러내 기대감을 높이게 했다.


한편 새로운 일을 시작하는 모든 분들께 작은 위로가 되기 바라는 마음을 담은  핫펠트의 신곡 '새 신발'은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