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 '무도'하차 소식에 박명수가 선곡한 라디오 엔딩곡

인사이트Instagram 'dj_gpark'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박명수가 라디오 엔딩곡으로 정형돈이 부른 '멋진헛간'을 전하며 무한도전에서 하차한 정형돈을 응원했다.


29일 전파를 탄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박명수가 엔딩곡으로 정형돈과 혁오가 부른 '멋진헛간'을 선곡했다.


'멋진헛간'은 정형돈과 혁오가 지난해 MBC '무한도전' 영동고속도로가요제에서 '오대천왕'이라는 팀으로 함께 공연한 노래다.


이날 방송에서 박명수는 "끝곡은 의미있는 곡"이라며 '멋진헛간'을 선곡한 뒤 "빨리 몸이 좋아져서 웃으면서 인사드리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 형돈아 파이팅!"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형돈은 지난해 11월 건강 문제로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뒤 연예계에 복귀하지 않고 있다.


그러던 중 오늘(29일) 정형돈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정형돈이 건강상 문제로 무한도전에서 하차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정형돈의 소속사는 "'무한도전' 특유의 긴장감과 중압감을 안고 방송을 하기에는 자신감이 부족한 상황이며, 다시 커질 지도 모를 정신적 고통을 이겨내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에 고민 끝에 결국 정형돈 씨의 뜻대로 하차를 결정하게 됐다"라고 하차를 결심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