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 당일 로또 1등 당첨돼 19억씩 가져가는 당첨자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설날 당일 로또 1등에 당첨돼 특별한 세뱃돈을 받게된 이들이 있다.


지난 25일 로또 895회 당첨결과가 나왔다. 동행복권에 따르면 당첨번호는 '16, 26, 31, 38, 39, 41', 보너스 번호는 '23'이다.


이번 로또 1등 당첨자는 총 12명으로 각 19억2807만9219원씩 받아간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설날 당일 당첨된 로또인데다 그 금액도 적지 않아 더욱 주목받고 있다.


1등 당첨자 10명은 각각 서울 노원구, 부산 수영구, 광주 서구, 경기 부천시 등에서 '자동'으로 복권을 구매했다.


또한 서울 서초구, 경기 김포시에서는 수동 당첨자 2명이 나왔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5개 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힌 2등은 총 58명으로 각각 6648만5491원씩 당첨금을 받는다.


로또 당첨자들은 농협은행 영업점(1등 본점, 2~3등 지점)과 로또 판매점(4~5등)에서 당첨금을 수령할 수 있다.


인터넷으로 구입한 로또의 경우 고액당첨내역 페이지에서 실명확인 후 복권번호와 신분증을 지참해 농협은행을 방문하면 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